347

더블린

자유를 사랑하는, 보헤미안의 천국

더블린은 영화 <원스>의 배경이 된 곳으로 예술가들이 자신의 감각을 마음껏 표출할 수 있는 도시입니다.론리 플래닛 선정 ‘외국인에게 친절한 도시'로 선정 되기도 한 아일랜드의 수도 더블린!자유로운 분위기 뿐만 아니라 골목 구석구석에서 아일랜드의 역사와 문화가 살아 숨쉬고 있답니다. 아일랜드 커피와 흑맥주는 더블린에서 꼭 먹어봐야 할 특산품! 또 한 음식들은 또 얼마나 맛있게요.낮과 밤 모두 즐거운 더블린으로 아일랜드 여행을 시작해봐요!

위치보기

경험해볼 만한 것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