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8

아펜첼

전통을 그대로 간직한 평화로운 마을

취리히와 가까운 곳에 스위스를 대표하는 알프스 봉우리는 없지만 동화에 나올법한 전통적인 마을이 있다?여기 있다! 태양아래 펼쳐진 초록 평야에 염소와 소가 뛰노는 아펜첼은 목축업과 낙농업의 향기가 남아있는 곳입니다.마을 곳곳 나무 향기가 솔솔나는 집들이 눈길을 사로잡아요. 세계적으로 유명한 치즈가 만들어지기도 한다는데, 그 냄새가 궁금하죠?매년 5월에서 9월 사이, 목동들이 알프스 고원으로 소 떼를 몰고 올라갔다가 돌아오는 소몰이 축제가 열린답니다~ 메에에에- 염소와 소의 기운이 느껴지는 푸른 녹색의 평야 지대로 둘러싸인 스위스 동화마을! 어떠신가요?

위치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