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센텐드레

예술가들의 도시

“나는 센텐드레에서 살았고 센텐드레에서 회화의 길을 창조했다. 센텐드레에는 자연에서 볼 수 있는 모든 삶과 예술이 있다. 모든 것이 살아 있다”센텐드레에서 활동했던 예뉴 바르차이가 남긴 말입니다. 20세기, 독립과 자유를 찾아 떠난 예술가들은 센텐드레로 몰려들었고, 센텐드레는 '예술가들의 도시'가 됐습니다.지금은 많은 관광객이 골목골목 숨겨진 갤러리, 박물관, 예술가들의 흔적을 찾아 센텐드레로 찾아오고 있죠!중세의 흔적이 그대로 남은 도시 풍경, 예술가들의 열정, 와인을 맛볼 수 있는 곳. 센텐드레입니다!

위치보기

경험해볼 만한 것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