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올로모우츠

모차르트가 사랑한 모라비아의 진주

"체코에서 가장 저평가된 도시". 론리플래닛이 올로모우츠에 대해 평가한 말입니다.브르노에게 수도를 넘겨주기 이전까지 700년 간 모라비아 왕국의 수도였던만큼, '모라비아의 진주'라고 불리며 현재도 모라비아를 대표하는 도시로 남아있습니다. 그 아름다움에는 모차르트가 반했고, 당시 건강이 좋지 않았던 그가 올로모우츠에서 휴식을 취하며 'F 장조 심포니 6번'을 작곡했다고 알려져 있죠!분수와 아름다운 중세 건축물들이 가득한 모라비아의 도시, 올로모우츠입니다!

위치보기

경험해볼 만한 것들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