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37

부쿠레슈티

과거와 현재의 아름다운 공존

동유럽의 파리라고 불릴 만큼 명성을 떨쳤던 루마니아의 수도 부쿠레슈티.독재의 상처로 도시의 많은 부분이 훼손되어버린 아픔이 서린 곳입니다. 그럼에도 남아있는 옛 건물과 정원과 함께 잘 꾸며진 신구시가지가 인상적이죠.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곳 부쿠레슈티의 숨겨진 이야기에 귀 기울여보세요.

위치보기

맨 위로